강아지 하루 물 섭취량 계산법 - 음수량 늘리는 방법 8가지

사람과 마찬가지로 개들도 매일 적정한 양의 물 마시기를 해야 건강할 수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견주들은 우리 집 반려견이 하루에 물을 얼마나 먹는지 잘 모른다. 강아지 하루 적정 물 섭취량 계산법과 물 안먹는 강아지 음수량 늘리는 방법까지 알아본다.

개는 하루에 물을 얼마나 마셔야 할까


생수를-먹는-강아지

강아지 물 섭취량 계산 방법 2가지 (1일)


방법 1 
몸집 크기별로 계산하는 방법 : 소형견은 체중 1kg당 60ml, 중형견은 50ml, 대형견은 40ml로 계산하여 산출한다.

방법 2 
몸집 크기 상관없이 계산하는 방법 : 개의 몸무게 1파운드당 1온스로 계산하여 산출한다. 즉 몸무게 1킬로그램당 65.2ml로 계산한다. 대략 몸무게 1kg당 50-60ml로 계산하면 된다.

적정량보다 많이 마시는 경우

더운 날씨, 많은 운동량 때문에 물을 많이 마시는 건 정상적인 일이다. 또 염분이 많이 든 간식이나 밥을 먹은 후에도 그럴 수 있다.
 
임신이나 수유와도 관련이 있을 수 있는데, 개들은 수유 중에 물을 평소보다 두세배 더 많이 마신다. 성장기 강아지들은 수분 섭취량이 늘어날 수 있고, 이뇨제나 스테로이드 약 복용 중일 때 소변량이 늘면서 물 마시는 양도 늘 수 있다. 

하지만 원인을 짐작할 수 없는 상황에서 음수량이 갑자기 늘었다면 신부전이나 당뇨가 원인일 수 있다. 다음다뇨 증상이 따르는 질병은 당뇨병, 만성신부전, 요붕증, 쿠싱증후군 등이 있다.

적정량보다 적게 마시는 경우

평소 물을 적게 먹는 개는 물을 좀 더 마실 수 있게 신경 써줘야 한다. 사람과 마찬가지로 몸의 70%를 차지하는 물은 개의 건강에도 중요한 역할을 한다. 

그래서 물을 적게 마시는 습관은 건강을 나쁘게 만들고 심할 경우에는 질병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강아지 물 마시기가 중요한 이유이다.


강가에서-물-먹는-개


수분 섭취가 부족하면 체액의 양이 줄어들게 되는데 이로 인해 혈류에 문제가 생기게 되고 장기와 조직의 적절한 산소 공급에 차질이 생기게 된다. 영양소 흡수도 안 좋아지며 몸에 노폐물이 쌓이게 되고 체온조절에도 문제가 생긴다. 

또한 물을 적게 먹는 습관은 호흡기나 관절 문제, 신장결석을 만들 수 있으며 돌연사의 위험도 키운다. 그렇기 때문에 반려견의 물 섭취량을 살펴보고, 부족하다면 물먹는 횟수를 늘릴 수 있게 신경 써주어야 한다.

탈수 증상 확인 방법 


피부 탄력 확인하기 
어깨뼈 근처나 턱밑 목덜미 살을 잡아당겼다가 놨을 때 원상태로 회복되는 속도를 본다.  탈수인 경우에는 살갗에 탄력이 부족해 원상태로 돌아가는 속도가 느리다. 

촉촉하지 않고 말라있는 코 
눈이 움푹 들어가 보이고 코의 표면이 건조하다.

잇몸 확인하기
잇몸이 건조하다. 또 잇몸을 손가락으로 눌렀다 땠을 때 선홍빛으로 돌아오기까지 1.5초 이상 걸린다면 탈수일 가능성이 있다. 

만일 탈수가 의심되는 상황이라면 음수량을 늘리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한다. 하지만 이는 어떤 질환과 관련이 있는 상황일 수도 있기 때문에 동물병원에 데려가서 상담을 받고 적절한 치료를 받게 하는 것이 좋다.

강아지 음수량 늘리는 방법 8가지


1. 물그릇 바꾸기
사기그릇, 유리그릇, 스테인리스 등 다양한 재질의 그릇에 담아준다. 개는 투명한 유리그릇에 담긴 물을 잘 먹는다는 얘기가 있지만 개체의 차이가 있을 것이다. 우리집 반려견이 좋아하는 물그릇 재질을 찾아보자.

2. 물그릇 높이 바꾸기
그릇의 높이가 너무 낮거나 높아서 물먹기를 싫어할 수도 있다. 허리나 목, 다리가 안 좋은 개를 키운다면 몸을 덜 숙이고 물을 먹을 수 있는 가장 편안한 높이를 필히 찾아야 한다. 

3. 여러 곳에 놓기 
강아지 물 마시기 횟수를 늘려주기 위해 물그릇은 집안 여러 군데에 두는 것이 좋다. 

4. 새 물로 자주 바꿔주기 
항상 신선하고 깨끗한 물을 주어야 한다. 물맛을 가리는 개들도 있는데, 생수를 잘 안 먹는다면 다른 브랜드의 물을 먹여보는 것도 방법이다. 

5. 습식 사료나 자연식 주기 
강아지 음수량 늘리는 방법으로 습식 사료나 자연식은 아주 좋은 대안이 된다. 건식 사료를 먹이다가 자연식을 먹이면 물 마시는 횟수가 눈에 띄게 줄어들게 되는데 이미 먹이에서 수분이 많이 섭취했기 때문이다. 이런 의미에서도 건식보다는 습식 사료나 자연식이 개들의 건강에 좋다. 

6. 강아지 전용 우유 섞어주기
건식 사료를 먹이는데 물을 잘 안 먹는다면 강아지 전용 우유를  주자. 사료에 섞어주거나 우유만 따로 간식으로 주면 된다.

7. 강아지 음료수 만들기 
닭고기, 오리고기, 북어 등으로 육수 내어 그 물을 조금씩 준다.


물가에서-노는-강아지-세-마리


8. 운동 시키기 
사람도 그렇듯이 활동을 많이 하면 갈증이 나 물을 자주 마시게 된다. 

야외에서 물을 잘 먹지 않는다면?

낯선 곳이나 야외에서 물을 잘 먹지 않는 강아지들이 있다. 이런 경우에는 실내에서 쓰던 물그릇으로 가지고 가서 사용하면 낯섦을 줄여줄 수 있다.

마치며

강아지 하루 적정 물 섭취량 계산법으로 우리 반려견은 물 마시기에 문제가 없는지 꼭 확인해 보는 것이 좋다. 물 섭취량으로도 질병을 미리 눈치챌 수 있고 건강을 지켜줄 수 있기 때문이다. 

개의 턱 밑의 살을 잡아당겨보았을 때 피부가 되돌아가지 않고 한참 동안 그대로 있다면 음수량 늘리는 방법들을 이용해 물먹는 양을 늘려주길 바란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강아지 땅 파는 행동 - 이불 파는 이유는?

강아지 달리기 속도는 시속 몇 km? 고양이보다 빠를까?

신부전 강아지 고양이 혈액검사 - 크레아티닌, BUN 수치 의미